전면 침니 코스

방    위

등    급

피치 최고등급

등    고

  경 사 도

소요시간

동    면 

 

F3  

82m 

60∼80' 

0:30∼1 


1932년 林茂, 飯山達雄(日) 등이 초등한 코스로 전면 우측 하단부의 침니에서 등반을 시작한다. 루트 화인딩은 부분적으로 불량하나 확보조건과 탈출조건은 양호하다. 장비는 자일과 카라비너 등이 필요하다.


1 피치: F2 꿀와르 형태의 넓은 침니를 올라 테라스에서 확보한다.
2 피치: F2 2개의 크랙을 잼하며 테라스로 오른다.
3 피치: F2 2개의 크랙을 잼하며 오르나 촉스톤 좌측의 크랙으로 진입한 후 테라스로 오른다.
4 피치: F1 우측의 수평크랙으로 트래버스한 후 하강용 피톤에 확보한다.
5 피치: F3 훼이스 상의 작은 구멍과 짧은 크랙을 이용하여 정상으로 오른다.

 

 

 


팬드럼 코스

방    위

등    급

피치 최고등급

등    고

  경 사 도

소요시간

남    면 

 

F3Ae0 

32m 

50∼75'  

0:30∼1 


초등년도와 등반자가 잘 알려져 있지 않아 편의상 「팬드럼」코스라 명했다. 「전면 침니」코스 2피치 종료지점에서 좌측의 크랙으로 등반을 시작한다.

루트 화인딩은 불량한 편이나 확보조건과 탈출조건은 양호하며, 장비는 자일과 카라비너 정도를 필요로 한다.


1 피치: F3Ae0 짧은 레이백 크랙과 넓은 테라스(보통 이 테라스에서 피치를 끊는다)를 지나 슬랩상의 볼트에서
          좌측의 큰 구멍으로 팬드럼한 후 테라스로 오른다.
2 피치: F2 슬랩 중간의 닥터링을 이용하여 정상으로 오른다.

 

 

 

 

 

 아무것도 모르고 ㄸㅏ라 나선 나..

어떠한 상황이 벌어질줄도 모르고 정말 무던히도 좋았다.. 콧바람 쐬는 것 만으로~

 

 

사당역에서 경진언니와 만나 4호선 갈아타고 자리 잡고 앉았다.

거리가 멀었기에 자면서 이동..

수유역에서 하차  택시를 타고 한일교에서 내려서 ...

 

 

 

 

 

대장님과 만나 살방살방 산행시작

 

 

밤줍는 59년 왕십리언니

 

 

 

 

 

 

 

 

 

바윗길을 걸어올라 완전깔따구

 

 

길을 잘 못 들어서 2시간을 빡세게 등산..

 

 

그리고 일행과 만났다.

 

 

대장님과 39년을 함께하신 암벽타시는 분들과 합류..

 

 

 

 

 

 

경진언니의 리딩하에 1피치 출발

 

 

 

 

 

 

 

 

 

 

 

 

 

에고 .. 죽는줄 알았다. 머리는 삼순이 되고 휴~~

 

 

 3피치로 출발

 

 

 

 

 

 

 

 

 

3피치 간 석이씨

 

 

시현언니2피치 성공

 

 

 

 

3피치

 

 

 

 

팬드럼 코스

 

 

 

 

팬드럼코스로 출발한 석이씨

 

 

 

>.<

 

 

 

 

2% 음료수 마실때까지만 해도 좋았다.

 

 

 

 

 

 

 

왕초보 팬드럼 코스 하다 심장이 오그라 드는 줄 알았다..

 

 

남편과 경진언니의 도움으로 정상 정복.... 아이구 ~텐줘서 고마워요~

 

 

 

 

밑에서 워킹등산객들이 손을 흔들어 주었다.

 

 

그래도 카메라 들은 내가 먼저 올라와 내것은 없지만

산우님들의 멋진 모습을 디카에 담는 기쁨도 ~

 

 

 

 

야호~~!!

내가 걸어온길 멀고도 험난해도 정상 정복한 그 기쁨은

이루 말할수 없다요 ~~

 

 

 

 

 

 

 

 

우이암 정상에서 경진언니와

 

 

 

 

 

 

 

 

 

 

 

 

 

 

언제나 봐도 멋진 분..

영주대장님

 

 

한쪽에선 하강준비

 

 

 

 

 

 

 

 

 

 

 

 

 

 

 

 

 

 

 

 

 

 

 

 

언니도 나와 같은 맘

에고 힘들다~~

 

 

 

 

기념사진 꾸욱

 

 

 

 

 

하강 (경사가 심해서 조금 겁이 났다.)

언니 나 어떻게 내려가요~

대답은 자알~~~

 

 

 

 

 

 

 

 

 

 

 

 

 

 

 

 

 

 

인성이 대장님도 멋지세요~^^

 

 

 

 

 

 

 

 

 

시현언니 담타자로 내려와 남편과 기념샷~

 

 

 

 

 

 

 

 

 

 

 

 

 

 

 

 

 

 

언제쯤 이런 포즈가 나올까요?

 

 

 

 

 

 

내려와서 먹는 팥시루떡 맛이 꿀맛..

오후 4시가 훌쩍 넘어서 먹은 점심

 

 

하산하는 길도 만만치 않아요..

내일은 오만 삭신이가 아플듯 해요 ㅡㅡ^

 

 

 

 

 

 

안전한 산행 하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소원도 하나 빌어 봅니다.

 

 

 

 

 

 

 

 

 

 

 

 

 

 

이제 반 내려 와서 쉬는 중.. 아직도 더 가야 합니다.

 

 

 

모기한태 헌열하며  먹은 라면이 꿀맛입니다.

고생 많으셨어요~

멋진 경험 하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2010.10.10

왕초보 우이암 팬드럼코스 5피치까지 성공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