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비가 내리고, 일요일 아침 맑게 개인 하늘을 벗삼고 어머니와 지난번 갔던 흙사랑 오리고기집을 2012/02/12 - 충청남도 청양맛집/불쇼를 하는 흙사랑 오리구이&누룽지치즈말이 밥 경유 돌아오는길에 황새 생태농업지역이라는 이정표를 보게 되었고, 예산군에서 우리나라에서 멸종된 황새(천연기념물 199호)를 복원하는 황새생태마을을 다녀왔습니다.

황새란? 황새는 천연기념물 199호이며, 우리나라 텃새였으나 1970년이후 농촌생태 환경파괴로 완전히 멸종됐다. 1971년 충북 음성에서 한쌍이 발견됬으나 밀렵군에 의해 죽고 암컷혼자 1994년까지 동물원에서 23년동안 홀로 살다가 죽었다고 한다. 황새는 습지 먹이사슬의 최강자로 행복과 고귀, 장수를 상징하는 새로 알려져 있다.

교원대 황새복원센터는 1996년부터 20여 마리의 황새를 러시아에서 들여와 복원사업을 시작해 현재 115마리가 자라고 있다. 황새는 두루미(학)과는 다르다. 황새는 독수리 쪽에 가깝고 두루미(학)는 닭쪽에 가깝다. 또한 두루미는 나무에 앉이 않으며 우리나라 텃새가 아니다.

황새는 1900년 초까지만 해도 전국 농촌에 흔했던 새인데 한국전쟁 중에 많이 사라지고 농촌생환경이 파괴돼 멸종되었다. 황의 키는 112cm이며 날개길이는 230cm 몸무게는 4.5~5.6kg으로 큰 새에 속한다.

충남 예산군 대술면 궐곡리에 있는 황새번식지 비석에는 한자로 (황새 관)번식지라고 쓰인 것을 鶴(두루미 학)번식지로 사람들이 잘 못 읽어 전파되었다고 전해진다.

 

Canon | Canon EOS 7D | Manual

황새이미지 출처: http://oks03.tistory.com/1256

요런새가 서식하는 곳을 만든다고 하네요..

몸길이는 102㎝ 정도이고 날개는 검은색을 띠며 머리와 온몸이 흰색이고, 눈 가장자리와 턱밑은 붉은색의 피부가 나출되어 있다. 부리와 날개깃은 검은색이고 다리는 붉은색이다. 백로류와 달리 목을 펴고 난다. 울음소리는 대개 부리를 부딪쳐서 '고록, 고록, 가락, 가락'하는 둔탁한 소리를 낸다. 호반·하구·소택지·논·밭 등 넓은 범위의 습지대에 서식하고 둥지는 보통 나무 꼭대기를 선호한다. 나뭇가지를 엉성하게 쌓아올린 후 짚 또는 풀과 흙으로 굳혀 접시 모양의 큰 둥지를 만든다. 흰색의 타원형 알을 3~4개 낳는다. 시베리아, 연해주 남부, 중국 동북부, 한국 등지에 국한되어 분포한다. 이전에는 한국 전역에서 번식하는 여름새였으나 현재는 한국에서 자취를 감춰버렸다. 단지 통과시기와 겨울에 극소수가 도래하는 희귀한 나그네새이자 겨울새이다. 국제적으로 보호를 요하는 조류로 한국은 종(種) 자체를 천연기념물 제199호로 지정·보호하고 있다.(브르테니 백과사전)

 

PANTECH | IM-A760S

 

이정표를 따라 구불 구불길을 들어 갔어요, 찾기는 무지 쉽습니다.

들어가는 입구에 흐르는 물줄기 사이로 하얀새들의 서식지인지 무리를 지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는데

거리가 너무 멀어서 담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쉬웠어요~

 

 

PANTECH | IM-A760S

 

PANTECH | IM-A760S

 

마을에 뒷산에는 황토흙으로 밭갈이가 되어 있고, 논에는 보리가 자라고 있었습니다.

 

PANTECH | IM-A760S

 

이곳 주변으로 쌍지암 ◀있습니다.

 밭에서 해야 할 일이 있어 이곳은 다음에 보기로 했습니다.

 

 

PANTECH | IM-A760S

 

PANTECH | IM-A760S

 

산묵저수지가 먼발치에서 보였습니다.

입산통제로 들어 갈 수 없는데, 풍경을 담기 위해 살짝쿵 저만 들어가봤습니다.

 

 

PANTECH | IM-A760S

 

PANTECH | IM-A760S

 

저수지 물이 흘러 내려오는데 반짝반짝 빛이 났어요

정말 아름다운 경치입니다.

 

 

PANTECH | IM-A760S

 

앞산에 진달래 어머니가 노래를 흥얼거리십니다.

 

진달래꽃/시-김소월

나보기가 역겨워

가실 때에는

말없이

고이 보내 드리오리다

 

영변에 약산 진달래꽃

아름따다 가실 길에

뿌리오리다.

가시는 걸음 걸음

놓인 그 꽃을

사뿐히 즈려 밟고 가시옵소서

 

나보기가 역겨워

가실때에는

죽어도 

아니 눈물 흘리오리다. ♬♪♩

 

 

PANTECH | IM-A760S

 

.

이곳에서 핀 쑥도 연해서 좋더라구요, 어머니는 쑥을 뜯으시고 저는 잠시 위로 올라 갔습니다.

누구 한명의 모델이 있었더라면 파란 하늘과 구름을 넣어 담아 보고 싶은 충동이 이는 그런 멋진 곳이에요~~

저는 단숨에 가고 싶어서 구비길이 아닌 풀밭으로난 길로 뛰어 올랐어요..

일자 라인에 뚝에서면 물이 가득찬 저수지가 파아란 하늘과 함께 시야로 들어 옵니다

 

 

PANTECH | IM-A760S

 

오염이 되지 않은 파아란 저수지 물 과 주변의 산

초록의 싱그러움이 다가 오지 않고, 매말랐다는 느낌이 들어요

옆으로 난 바위 틈에는 진달래가 만발해서 그나마 호수주변 풍경을 멋드러지게 해주었네요..

 

 

PANTECH | IM-A760S  

 

PANTECH | IM-A760S

 

뚝을 따라 걸어본 길에는 바위가 깨져 나뒹굴고 바위틈에는 진달래가 활짝 피어 산을 물들이고 있었죠..

보일락 말락하는 저수지 풍경이 시원함을 선물로 주었네요

 

 

PANTECH | IM-A760S

 

PANTECH | IM-A760S

 

금방이라도 넘칠듯이 찰랑거리는 물의 흐름

 

 

PANTECH | IM-A760S

 

이름모를 꽃은 열매를 매달고 바람에 나부끼며 춤을 춥니다.

 

 

PANTECH | IM-A760S

 

진달래꽃 파란 하늘과 구름을 벗삼아 노닐고

 

 

PANTECH | IM-A760S

 

내가 올랐던 길을 돌아 내려오며 흘러가는 구름한점에 반하고

 

 

PANTECH | IM-A760S

 

높이 올라 내려다 보는 세상

 

PANTECH | IM-A760S

 

봄이 시작되었고

따스한 봄바람에 흐르는 물에 반짝임과 반영이 더해진

낭만적인 이브닝을 맞이 해봤습니다.

 

 

PANTECH | IM-A760S

 

봄가을로 입산 통제를 하니 잘 보시고 둘러 보세요 ^^

 

 

PANTECH | IM-A760S

잘 조성되어 황새를 구경하는 날이 오길 손꼽아 기다려 봅니다.

시댁이 시골이어서 맞이하는 지역의 아름다움..

갈때마다 한가지씩 알아오는 재미도 솔솔 하네요~~

매일 매일 좋은일만 가득한 하루가 되시길 바래봅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예산군 광시면 | 황새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2013.04.09 22:43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3.04.10 08:48 신고

      저희 시공사 동생도 그런말을 하네요..
      ㅠㅠ 너무 빡쎈일이 사람을 무력하게 만드는 것 같아요
      우리나라는 무조건 빨리 빨리가 화를 불러온다죠
      올두 힘내시고 화이팅 하세요..
      봄날에 좋은것 있음 보내볼께요 ^^

  2. addr | edit/del | reply 2013.04.10 10:15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3.04.15 09:46 신고

      페이스북에서 가볼수 없는 세계여러나라를 보면서 참 넓은 우주야..
      라는 생각을 가끔합니다.
      우리나라 참 볼거리 많아요~~
      다 보고 죽을 수 있을지가 항상 의문입니다.
      DAOL님 활기찬 한주 보내세요 ^^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2013.04.14 08:34 신고

    황새마을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단버리 2013.04.16 19:13 신고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편안한 오후 되시길 바래요~

 녕하세요 지난주 시어머님 생신이 있어서 배봐가 시댁에 내려 가는데요 기차안에 유치원생들이 잔뜩 탔네요..

 어찌나 재잘 대는 지요 항아리가 한방구리 깨질만큼요 시끄러웠지요..

 너무 시끄러우니깐 선생님이 아이들에게 과자를 주는 겁니다.

 먹을거 앞에서는 아이들도 조용해 지네요.. 

PANTECH | IM-A780L

  

PANTECH | IM-A780L

기차를 타면 요 아메리카노 커피가 왠지 더 맛있습니다.

천오백원을 지출하고 산 커피..시럽을 약간 넣어서 달콤함이 전해져요..

 

고마운 동서에게 문자가 옵니다. 형님~!! 얼만큼 오셨어요? 저희 예산역에서 기다리고 있어요..

저는 어디가 어딘지 모르기 때문에 신례원이라고 말을 하지요.. 다음정거장이 예산이라고 하네요..

예쁜조카 희원이랑 동서, 서방님이 마중을 나와 주셨습니다.

 

시댁으로 향하는 차안에서 이런 저런 안부를 묻고요 시골집으로 향하기전 영등포역에서 던킨도너츠를 샀어요 시골에서는 좀채 볼수없는 먹거리죠.. 오다보니 역전장이 열렸습니다. 장을 마트에서 볼까 장에서 볼까했는데 어머니가 역전장을 가자고 하시네요~

 

도착해서 얼마 안있다가 서방님이랑 어머니랑, 동서랑 함께 역전장날이라고 해서 서방님차로다가 귀경을 갔습니다.

역전에 차를 세우고 셋길로 나가다가 머리털나고 생전처음 국수뽑아 말리는 것을 보았네요~~

혹시 이런걸 보셨을까요? 촌년 출세 했습니다.

PANTECH | IM-A780L

PANTECH | IM-A780L

 

 

나이가 중반이 되어가니 세상이 이런것도 있다는 것을 알아 갑니다.

 

저는 국수는 커다란 공장에서 기계로다가 쭉쭉 뽑아내고 절단되서 나와서 포장가공 하는줄 알았는데요..

물론 그렇게도 하겠죠.

 

시골역전앞에 이런곳이 있네요~~

뉴스에도 나왔을법하긴 한대 직장을 다니다 보니 분명 저처럼 바빠서 못 보신 분들도 있지 싶어요..

 

PANTECH | IM-A780L

막 뽑아져 나온 국수가 하늘의 따뜻한 햇볕과 바람을 맞으며 말라가고 있습니다.

이 가게의 앞뒤양옆으로다가 이렇게 줄을 서고 있습니다. 원단 염색해서 올려 놓은거 마냥...

 

PANTECH | IM-A780L

PANTECH | IM-A780L

PANTECH | IM-A780L

 

 

 

 

이것은 꼭 모텔입구 가리개 갔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상상력이 풍풍한 배봐 ㅋ,ㅋ 랍니다.

요기서 잠시 웃어 주시고 가시면 되겠습니다.

 

 

요기계에서 요술처럼 나와요 ~~

 

어머니랑 동서랑 장보러 역전장에 나왔습니다.

북적 북적하네요 시장통이요~~

3일 8일 예산역전장이 서는 날..

 

보통 야채들이 2천원 3천원정도 합니다.

 

장터에서 볼수 있는 국화빵...

 

 

 

 

 

 

 순대도 사고 장을 보구요 예산시골집으로 왔습니다.

어머니의 화단에는 이름모를 꽃들이 만발하고 있습니다.

이쁘죠~~

꽃을 좋아 하시는 어머니가 비닐로 하우스를 만들어 요 이쁜 아이들이 얼지 말라고 할머니표 비닐하우스를 만들어 놓으셧네요

 

 

가족들이 한분 두분 오시고 마당에서는 형제들이 불을 짚히고 조카들 모여 듭니다.

서울사시는 고모부가 한우꽃등심을 사오셧네요 한판 벌어졌습니다. 자 눈으로 맛나게 드세요

 

가족들이 몰려 와서 음식을 하나둘 장만을 했는데요, 동서가 간장게장을 만들어 오고 남편이 도루묵을 사오고

시 고모부님이 한우를 사오셨네요, 그래서 마당에서 파티가 열렸습니다. 

 

추어튀김 해서 먹이시겠다고 형님이 잡아오신 미꾸라지를 튀겼네요..

 

 

가을밤 생신전날 시댁에서의 밤은 이렇게 흘러 갑니다.

보통 시골집 풍경입니다.

어느새 조카들이 이렇게 성인이 되어 주어서  술잔을 기울여 봅니다.~~

 

 

블친님들 행복한 밤 보내세요 ^^

 

 이상 배봐내 시댁 시골집 풍경이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예산군 예산읍 | 예산역전국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