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모스 축제 한창인 우천면에 들러 먹은 횡성 한우 역시나 본고장에서 먹는 한우 맛은 남다른 것 같아요..

횡성한우는 국내에서 명품으로 인증한 한우로 해마다 횡성에서는 한우축제를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일부러 한우를 드시러 오시는 분들도 계시구요, 여행길에 드시고 가시는 분들도 계시답니다.

꽃등심과 등심 두가지로 먹어 보았습니다.

그럼 이집 식당의 분위기와 상차림을 엿보실까요~~

 

 

꽃등심과 등심 두가지를 먹어 보았구요

등심 160kg 30,000원 꽃등심 160kg  38,000원 입니다.

 

 

횡성에서 한우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2012.10.17-2012.10.21 이번주 일요일 까지 한다고 하니 많은 관심 주세요 ^^

 

 

우리나라의 가축 중 주종을 이루고 있는 것은 한우다.

한우는 우리나라 역사상 우리민족과 더불어 호흡을 함께 해 온 귀중한 가축이다. 그것은 농업에서 논과 밭갈이에 큰 몫을 차지할 뿐만 아니라 한우 분뇨는 농사를 짓는데 지력증진과 비료의 역활을 맡아왔다. 따라서 한우의 위치와 존재는 사육경제성을 따지지 않는 농가의 한 가족으로서 중요한 존재이면서도 농가 재산 목록 1호 였다.

한우의 역사

문헌기록: 100년 김해지역의 패총(貝塚)에서 소의 유골(遺骨)이 발견된 것이 가장 처음이다.

              300년 에는 한우를 이용하여 우차로 쓰기 시작하였고,

             430년 신라시대에는 눌지왕(訥祗王)이 우차 쓰는 것을 권장한 기록이 있다.

             498년 지증왕(智證王)때부터 한우를 이용하여 땅을 갈고 써리는 농사일을 농민에게 권장하였다.

            삼한시대 한우를 농용우(農用牛)로서 보급하면서 승용(乘用),식용(食用)으로 쓰이게 되었다.

            560년 고구려: 평원왕(平原王)이전에는 조정에 유우소(乳牛所)를 설치하여 왕실에 필요한 우유를 공급하면서 한우의 젖을 이용하기 시작 하였다.(벽에 걸린 액자에는 한우에 대한 역사를 기록해 놓으셔서 저도 옮겨 담아 놓습니다.)

 

History of Korean Cow

Wnitten Record in History:

The first one discovered for the remains of a cow was from the clam file in the Gimhae area approximately 100 years ago.

In 300, Korean cow was used as a carniage and in 430, there is a record that King Nulji of Silla Dynasty recommended to use the cow carniage. In 498, King Jijeung recommended to farmers that the Korean cow shall be used to cultivate and fanning the land. With the supply of Korean cow for agricultural purposes in the Three-Kingdom Era, it was beginning to be used for transportation and for food as well.

In 560, theere was an office of milk supply in the royal court before King Pyeongwon of Goguryeo and the office supplied the necesstury milk to the royal family that the milk from the Korean cow was began to use the milk.

 

 

순번을 정하고 기다려야 들어갈 수 있는 맛있는 집입니다.

 

 

벽에 걸린 빽빽한 싸인과 인증마크들은 이집의 자랑임이 분명하네요..

 

 

들어가는 입구에는 식사를 하기위한 손을 깨끗이 씼을 수 있는 세면대도 준비되어있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손님이 많아서 기다리며 칼라한지종이에 소원을 적고 매달아 놓아 보아요

1층과 2층으로 된 식당에는 1층은 꽉 차고 저희는 2층으로 배정을 받았네요.

 

 

 

요런 제품들은 저렴하게 판매도 하고 있습니다.

 

2012/10/17 - [강원 횡성여행]거세한 소들을 키운다는 축협 생축장에 들러 현장학습을 했어요..

2012/02/09 - [충청남도 맛집]소 다섯마리를 잡으면 2틀이면 다 팔리는 집 비슷한 먹거리

 

 

 청결한 위생상태

 

 

넓은 홀에는 손님들로 가득 매운 홀을 볼 수 있었습니다.

 

 

기본 상차림입니다.

다른곳에선  고기를 사가지고 가면 야채셋팅비가 들어가는데요, 이곳은 별도의 야채셋팅비가 없습니다.

 

 

등심 160kg 30,000원 꽃등심 160kg  38,000원 입니다.

상이차려 졌습니다. 불판에서 고기가 지글 지글 익어가구요..

 

 

 

오랜만에 여행길에서 만난 친구님들과 소주잔을 기울여 보아요~~

살아감에 있어 이것이 행복이지 싶습니다.

 

 

축협한우프라자 마블링은 육즙이 살아 있고 부드러우면서도 쫄깃쫄깃한 탄력이 느껴지는데다 고소함이 더합니다.

축산전문  농장 직영으로 운영해 고품질 한우를 정직하게 공급하는 숯불로 구워지는 등심

 

 

잘 구워진 고기를 하나 싸서 먹어 봅니다.

 

 

저는 갠적으로 상추에 싸먹는 것 보다, 소금에 살짝 찍어 먹는 걸 좋아하는데요..

야채에 싸먹어도 좋으네요..

 

 

이집은 토마토를 장아찌를 만들었는데요, 식감이 상당히 좋았습니다.

저도 따라서 만들어 보고 싶어 지더라구요, 별미중에 별미입니다.

(사진이 약간 흔들렸네요)

 

 

이곳에 된장찌개는 고기를 다 구워 먹은후 공기밥을 시키면 주시는데요,

집된장이라 그런지 찌게가 담백하고 맛이 좋아서 다른 반찬이 필요 없습니다.

된장국이 2,000원, 공기밥은 하나 나옵니다. 한개 더 주문시 천원의 돈이 들어갑니다. ^^

 

 

 

디저트로 복분자와 과일이 나오는데, 또 다른 걸 드시고 싶으실때는 앞에 비취된 원두커피나 다방커피를 이용하시면 됩니다.

 

 

 디저트로 준비된 원두커피 바로 바로 내려 먹으니 맛이 좋은거 같아요.

 

 

다 먹고 나오는데도 줄을 서고 계시더라구요, 정성스레  차려주는 반찬과 고기의 질 그리고 써비스의 삼박자가  손님을 끄는 이유인가 봅니다.

고기를 사가실수도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사가시더라구요,

 

 

 

 

깔끔하고 손님이 인정하는 집 여행길에 가본 횡성한우 축협프라자 였습니다.

벌써 주말이네요, 머리 복잡한 일이 자꾸 블러거에서 생겨서 고민입니다.

시간 나는 데로 찾아 뵐께요, 건강한 주말 보내세요 ^^

 

횡성한우축제가 내일 21일 까지네요, 성황리에 끝나시길 바래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횡성군 우천면 | 횡성축협한우프라자 우천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성공이 2012.10.20 08:48 신고

    와우~~~~~`
    순번을 기다려야 한다고 하니 맛이 더 궁금해집니다..
    어떤 맛일까?? 꼭 가보고 싶어지는군요^^

    무슨일이지 모르겠지만 잘 해결하시길 바랍니다..
    누리님 그래도 주말은 즐겁게 보내시길 ..
    그럼 이만 총총~~~~~~~~~^0^

  2. addr | edit/del | reply 2012.10.20 09:54

    비밀댓글입니다

  3. addr | edit/del | reply 행복끼니 2012.10.20 10:48

    횡성한우~~고기참 좋습니다~~
    잘보고갑니다~^^ 해결잘되시길~~^^
    행복한 주말되세요~~^^

  4. addr | edit/del | reply 2012.10.20 11:24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10.22 10:25 신고

      주말내내 술쩔되었네요..ㅎㅎ
      아무것도 생각하기 싫을때 참 좋은 친구에요 그죠..
      고운한주 보내세요 ^^

  5. addr | edit/del | reply 모닝뷰 2012.10.20 16:02

    기다리는 손님들을 보니 정말 맛있는 한우집이 맞나 봅니다.
    저는 저정도는 아니라도 좋으니 맛있는 한식 진짜 한식을
    먹어보는게 소원이랍니다.
    소금에 찍어 드시는 걸 좋아하시는군요. 고기의 참맛을 느끼실 수 있지요.
    지나아빠도 고기 구우면 그냥 먹던데요. 소금도 안치고....
    고기의 참맛을 느낄려면 그렇게 먹어야 된다네요.ㅎㅎ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10.22 10:22 신고

      모닝뷰님 잘 지내시지요?
      속상한 일이 하도 많아서 블로그에 맘이 잘 안가져요..
      들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고운한주 보내세요 ^^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에이글 2012.10.22 09:44

    맛있는 고기를 반가운 친구들과 먹으면 훨씬 맛있을 것 같아요ㅎㅎ 저렇게 깔끔하고 맛있게 나오니 손님이 끊이질 않는가 봅니다. 잘 보고 갑니다~

  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쑥부쟁이 2012.10.24 12:41

    인증된 축협마크에 횡성한우! 말이 필요없을듯하네요.
    한번 가보고 싶은데..언제나 가보나..아주 오감만족하신
    기행과체험의 시간이었을듯..부러워,부러워~~^^

오늘 소개할 곳은 강원도 횡성읍 옥동리에 위치한 정가네 막국수 집입니다.

순 메밀 100%를 사용하여 만든 메밀은 톡톡 끊어지는 맛이 나는데요, 얇은 콩나물과 함께 먹으니 맛이 남달랐습니다.가을경치가 물씬 나는 가든 느낌의 식당입니다.

곱배기

눈으로 봐도 맛있는 것이 진자 맛있는가 봅니다.

식감을 자극한 셋팅

 

 

맛집은 멀리 있어요 찾아가서 먹는 맛이 나지요~~

들판에 누운 벼들을 보니 마음이 아프네요..

 

 

한번 드시고 가면 그 맛을 잊을 수가 없어 또 오게 된다네요.

 

 

단풍이 곱게 물들고, 막국수 집은 바쁘게 돌아갑니다.

 

 

 100% 막국수라는 것을 입증 하는 프랭카드도 걸려 있습니다.

 

 

마당 한켠에는 주인아주머니의 손길이 닿는 화분들이 가득..

 

 

많은 분들이 드시고 맛있었다고 적어 두고 가셨네요~~

 

주방장님의 메밀 삶는 모습을 오픈된 주방에서 살짜기 엿 봤습니다.

삶으실때 마다 찬물을 끼얹는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요..

시간과 정성이 가득한 매밀막국수에요..

 

감자전을 주문하고 나온 간장에 깨가 뿌려져 있길래 하트를 만들어 찍어 먹어 보았어요..

얼마전 티비에서 밥한태 실험을 하는 방송이 있었습니다.

사랑해라고 말을 하면 밥맛도 좋고, 물맛도 좋아지고, 소주 맛도 좋아 지더라는...

간장에게도 사랑해를 불어 넣어 주고 감자전을 먹으니 더 맛나더라구요 ㅎㅎ

 

 

막해서 나온 따끈한 감자전이 어찌나 맛나던지요, 다들 만들어 보셔서 알지요..

 

 

육수를 한솥 끌이는 걸 보았는데요, 살짜 여쭈어 보니, 양파, 무, 생강을 넣어 끊여 내신 육수라고 합니다.

비비실때 조금 넣어 비비시면 더 잘 비벼 집니다.

 

싱겁다 싶으시면 다데기를 더 넣어 드시면 되구요..

 

 

차로 주시는 메밀물이 날씨가 쌀쌀해서 그런지 따끈한것이 고소한 맛을 냅니다.

 

 

 툭툭 끊어지는 그리고 입안 가득히 메밀향이 은은하게 번져가는 메밀면발은 맛을 더해 주었는데요, 이 맛은 단순히 메밀함량만 높아서 나온 것이 아니라, 반죽하는 시간과 삶아내는 기술이 조화를 이루어낸 결과라 생각됩니다.

 

 

막국수, 평양냉면, 함흥냉면, 우동면, 중화면, 쫄면 할 것 없이 지금까지 제가 먹어본 면발중 최고였습니다.

눈으로만 보아도 그 맛이 느껴지시지 않으신지요.

 

 

감자전도 감자가 많이 들어가서 그런지 맛이 좋았습니다.

 

식당 입구에 신발들 사이로 가을이 보이네요..

가을에게 손내밀러 갔다가 여행길에 먹어본 정가네 매밀 막국수 였습니다.

 

 

요 그릇은 저희가 먹은 날만 요렇게 나왔습니다.

이집은 원래 스텐레스 그릇에 메밀막국수를 담아 주십니다.

 

 

뒷곁에는 오골계도 키우시고 계시더라구요..

 

닭장 지붕으로는 가을이 가려고 합니다.

맛있는 것도 많이 드시고, 좋은추억도 많이 만드시고, 하루 하루 행복한 날들로 가득하세요..

여행길에 먹어본 매밀막국수였습니다.

제입에는 맛있었으나, 사람의 입맛에 따라 차이는 있으니 참고 하세요 ^6^

 

강원도 횡성에서 한우축제를 합니다.

2012년 10월 17일~10월 21일 많은 관심 바랍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 장가네막국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주리니 2012.10.15 09:39

    강원도라 감자전이 나오는군요? 너무 맛있게 부쳐졌어요. 아흐~~
    막국수 면발도 너무 진해 보이는데요? 콩나물이 얹어져 있는게 아주 색다르네요.
    가을 분위기 물씬 나는 요즘이죠?

  2. addr | edit/del | reply 개코냐옹이 2012.10.15 10:14

    담백함의 극치 같은데여 .. 정말 속이 편하겠습니다 .. ^^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10.15 10:17 신고

      원래 메밀이 하얀색이래요..
      처음 알았는데요~~
      가루를 내서 판매도 하시더라구요, 만2천원에..
      음 맛이 독특하고 좋았어요~~
      기분좋은 한주 보내세요 ^^

  3. addr | edit/del | reply 뜨개쟁이 2012.10.15 10:19

    침만 꿀떡꿀떡...
    메밀국수는 못해먹고, 감자전이라도 해먹어야지..ㅠ.ㅠ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아톰양 2012.10.15 10:23 신고

    어제부터 뭔가 먹는게 없는거 같은데..배고프네요 ;ㅁ;

  5. addr | edit/del | reply 2012.10.15 10:34

    비밀댓글입니다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요롱이+ 2012.10.15 11:44 신고

    오호.. 좋은 맛집이로군요..!! ㅎ
    잘 보구 갑니다..!!

  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계룡도령 춘월 2012.10.15 12:21 신고

    흐미...
    맛났것슈~~~

  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Yujin Hwang 2012.10.15 12:48 신고

    여행지에서 본토 요리를 맛보는 요맛이
    한국여행 최고 행복같아요^^

  9.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카라의 꽃말 2012.10.15 13:53 신고

    막국수 먹고 싶어지네요~
    오늘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10.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S매니저 2012.10.15 16:15 신고

    강원도에 좋은 맛집 너무 잘 보구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기 바래요!!

  1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신선함! 2012.10.15 16:35 신고

    활기찬 하루를 보내셔요!!
    잘 보구 갑니다~

  1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별이~ 2012.10.15 17:25 신고

    저 막국수 한그릇 먹고 싶어요...ㅠ.ㅠ
    새로운 한주 더욱 알차게 보내시고 힘내세요^^

  1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대관령꽁지 2012.10.15 17:57 신고

    진정 강원도 막국수 입니다...ㅎ

  1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저녁노을* 2012.10.15 20:07 신고

    강원도 맛국수...
    맛나 보여요.ㅎㅎ

  15. addr | edit/del | reply 행복끼니 2012.10.15 21:30

    막국수에~~감자전까지~~
    참 맛나보입니다~~^^

  1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도랑가재 2012.10.15 22:14 신고

    여행길보다 막국수가 더 진해보이네요.ㅎ
    죽었던 입맛도 되살아 나겠어요.ㄷㄷ~~ㅎ

  1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초록샘스케치 2012.10.16 06:22 신고

    콩나물이 얹어있는것이 특이하네요.
    아삭아삭 씹히는 식감이 좋을것 같아요.

  1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행복한요리사 2012.10.16 08:36

    저도 메밀막국수를 좋아하는데요~
    정말 맛있을것 같아요. ^^

  19. addr | edit/del | reply 2012.10.16 10:08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