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TECH | IM-A760S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 된 것일까?

출근길 내눈에 들어온 이아이..

땅속에 아주 조금 밖혀서 추위에 떨고 있는 너를 봤다.

니가 추워보여..

널 어쩌지 데려갈까 수없이 망설이고 놓아두고 갔더랬다.

하얗게 눈 설기가 내려 앉은 너의 자태가 어찌나 탐스럽던지

추운데 이뻐 보였어..

 

아 추워..추워도 겨울이 좋아.

하얀 밍크코트를 입은 내가 이뻐...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