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걷기클럽 문화방 방장님 초대로 고등학교 친구 단체 톡에 연극 볼 사람? 메시지를 던져 보았다.
오래 간만에 초대권 받아서 보게 된 연극 한편이 주는 힐링 되는 칼퇴 후 시간 친구랑 해물 떡볶이도 먹고, 골목길을 약도 보고 걸어본 초저녁 길 길치가 보는 친구의 방향감은 친구가 한 수 위 자식들 키우는 엄마들은 뭔가 경험이 나보다 많은 거 같다.


연극으로 공포스릴러는 처음봤다.
무서운 것은 질색 영화 "아저씨", "살인의 추억"등도 무서웠던 난데 흐..긴장감 안고 연극을 보았는데 처음시작은 청춘 남녀가 서로 결혼을 약속하고 깨가 쏟아지고 불청객 친구의 방문 ..절대 결혼을 앞두면 친구와의 인연은 잠시 멀리하시기를..불행은 늘 남으로 부터 시작이 됩니다.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어릴적 친한 친구였던 김범영(광현)과 박보선(성진)

성진은 광현의 약혼녀인 김미경(은별)을 처음 본 순간부터 사랑하게 된다.
광현의 결혼식은 점점 다가오고 성진은 초조한 마음에 최면이라는 극단적인 선택으로 약혼녀의 사랑을 얻으려하는데,
행복해야 할 신혼집은 밀폐된 공간처럼 연이어 들려오는 비극적인 소식으로 펼쳐지는데 음악 영상 만 으로도 소름이 돋았다.



최면이란(hypnotherapy)
한사람이 잠을 자고 있는 것 처럼 정신이 몽롱한 상태에서 그를 그 상태로 만든 사람의 지시에 따라 행동하게 되는 상황을 말한다.
최면은 의식을 희미하게 만들어 의식 밑에 무의식을 드러내게 하는 방법으로 최면기술은 환자의 공포를 억제시키거나 행동을 바꾸는데 이용되고 있다.

사이코패스 김범영(광현)의 명대사

"하나, 둘,셋..
이제 모든게 완벽해 언니가 날 찾아와
널 갖고 싶어..
이제 부터 넌 내꺼야..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사이코패스의 잔인한 모습과, 친구의 애인을 얻기위해 최면이라는 극단적인 방법을 선택한 주인공
은 11명을 살인하고도 죄의식을 상실한 사이코패스이며, 사랑, 욕망, 죽음, 복수를 다룬 연극이다.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그리고 최면의 부작용으로 최면에 걸린 은별의 한밤중에 벌어지는 괴이한 행동들과 남편으로서 보호하려는 관객을 향한 외침 공연의 마지막 반전까지 관객으로 하여금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을 주었고, 우리가 마치 최면에 빠져드는 것 같은 느낌의 단 1초도 긴장을 늦출 수 없는 등골오싹한 밤 이었다.

15세이상 관람가로 6월16일~10월16일까지 대학로 세익스피어극장에서 공연을 한다니 등골오싹, 더운여름 더위안녕하실 분은 going~~~
감사히 잘 봤습니다.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pennpenn 2016.06.29 14:27 신고

    아이쿠~
    전 이런 공포보다는 명랑 연극을 줗아한답니다.
    ㅎ ㅎ

    미세 먼지가 낮으니 숨쉬기가 참 좋습니다.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영도나그네 2016.06.30 15:43 신고

    걷기 클럽에서 초청한 공포 스릴을 느낄수 있는 연극을 볼수 있었군요..
    이렇게 지인들과 퇴근후에 이런 문화 생활을 하는것도 또다른 힐링 시간이
    될것 같습니다..
    더위도 식히고 즐거운 시간도 되셨구요..
    좋은 내용 잘보고 갑니다....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저녁노을* 2016.07.01 05:46 신고

    문화혜택 누리셨꾼요.ㅎㅎ

    잘 보고갑니다.

    7월도 행복하세요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워크뷰 2016.07.01 10:22 신고

    오늘같이 비오는 날에는 공포영화가 무서워요^^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드래곤포토 2016.07.01 19:38 신고

    이런 문화생활 해본지도 오래되었네요
    기회가되면 영화라도 한번 봐야될텐데
    세상이 각박해서인지 제마음도 각박해진 것 같네요
    즐거운 7월 맞이 하세요 ^^


새벽을 여는 회사언니와 아침에 만나면 그 잠시잠깐이 행복을 준다.
난 말이 하고 싶은 것일까?
매일 손까락으로 떠드는 수다보다는 말이 하고 싶은 거였나 싶은 생각이 드는 요즘 언니가 퇴근후 영화를 본다고 시간이 있냐고 물어 주어 좋았다. 없는 시간도 내고 싶을만큼 ~

SAMSUNG | SM-N900K | Normal program


퇴근후 여직원셋이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 영화를 봤다.
직장동료중 한명은 책으로 보고 영화를 보았고 둘은 그냥 봤다.
부자들의 성이야기인가 싶은 계속 영화가 이어서 나올것 같은 느낌, 야릇한 판타지 수준의 영화다.
전세계를 뒤흔든 베스트셀러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를 보다.



평범한 여대생 아나스타샤(다코타 존슨)가 세상 모든 것을 가진,
27세의 갑부 크리스천 그레이(제이미 도넌)와 사랑을 나누는 이야기다.


일반적인 '완벽남과 평범녀'의 이야기와 다른 점이 있다면 이 그레이라는 완벽한 남자의 성적 취향이 꽤나 독특하다.

'난 상대가 뭘 원하는지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는 그..


헬기 위에서 시애틀의 야경을 즐기고, 졸업 선물로 스포츠카를 받고, 아침마다 그가 치는 피아노 연주를 들으려면
이 완벽한 남자의 위험한 성적 취향을 받아들여야 한다.
전형적이지만 야릇한 상상력을 자극하는 영화다.

아픈 친구를 대신하여 청년 부호 그레이를 인터뷰하게 된 영문학과 졸업반의 아나스타샤.
처음 만난 순간부터 그레이는 아나에게 묘한 관심을 보이고, 그녀 역시 젊고 잘생긴 그레이에게 끌리지만
자신과는 다른 세계 사람이라 생각하며 애써 잊으려 한다.

며칠 후, 우연히 그와 만나게 된 아나스타샤는 그레이를 향한 자신의 마음을 깨닫고 그를 잡는다.
그러나 그레이가 원하는 것은 평범한 사랑이 아닌 깊고 어두운 그 무엇이었는데….




"나는 사랑을 나누지 않아 거칠게 섹스를 하지."
은밀하고 자극적인 섹스 장면으로 엄마들의 포르노라고 하는데 세상에 태어나서 청소년 관람불과 영화를 처음봤다.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를 책으로 보았던 회사언니가 들려주는 내용은 남자주인공 그레이 캐릭터에 몰입되어
시간가는 줄 모르고 책을 읽었다고 했는데 영화의 내용을 보면 포르노라기 보다는 판타지소설 같은 느낌이 들었다.
돈 많고 잘생기고 자신이 어디에 있던 짠하고 와주는 남자 그리고 너무 완벽한 남자가 자신만 바라봐 주는
멋진 남자가 전용 헬리콥터앞에서 멋지게 서있다면 정말 설레이겠죠?
그레이역의(제이퍼도넌)몸매가 섹시하며 OST 음악또한 야릇했어요~

이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더니 핫찌 한분이 뱅기보다 빠른 자동차로 기다려주신다고 해서
하루가 참 재미진 날을 맞아 보았네요..
할아버지면 어떻노~~
할아버지 짱~~!!
센스댓글 해주시는 청년아저씨
그레이와 아나스타샤가 견인 비행기를 타고 날던 조지아의 항공 정말 아름다웠다.

끝부분에 다음편이 나올 것 같은 느낌의 마무리가 아쉬움가득했다.
내용이 궁금하시면 큰 기대하지 마시고 보세요 ~~^^


영화보고 집에 오니 시애틀에사는 순희언니에게 카드 한통이 와있다.
서로 볼 수 없는 곳을 보여 주며 이야기
하는 벗..그들이 있어 행복한 밤을 맞아 보았다.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2015.03.18 12:35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5.03.31 21:12 신고

      시애틀 사는 언니 한태 고마워서 글이 쓰고 싶었네요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3월도 끝자락이네요 ㅎㅋ
      4월에는 더 좋은일만 가득하시길 바랄께요
      덧글 늦어서 죄송해요
      이것이 왜 열려 가지고 번거롭게 해드리네요 ㅜ,ㅜ

  2. addr | edit/del | reply 2015.04.01 09:51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5.04.02 09:05 신고

      쫗은아침 사진작가님 늦은 출근 일터 가는 길에 꾸벅 인사드립니다.
      4월 한달도 행복한 시간 이어가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