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여행다녀와서 토요일 용암장에서 암벽하고 일요일 계곡물놀이 계획을 잡았다.
http://sanejoa70.tistory.com/1298 용암장 영준씨 리딩하던날 ..
더워서 선풍기를 풀갸동하고 잤더니 전기요금이 평상시보다 몇곱절 배로 나오고, 올여름은 처음으로 양팔에 땀띠가 다 났다. 둘다 땀띠난 팔을 어루 만지며 진짜 덥꼬나를 외치며 11시쯤 마카호박잎 쌈밥을 싸들고 관악산 계곡나들이다.

어프로치 10분의 짧은 등산
졸졸졸 미세하게 흐르는 물과 만남 ~
계곡도 이렇게 말랐는데 농부님들은 어쩌나~걱정이 앞선다.


아주 작은 웅덩이를  만나고 아지트를 만든다.
예전에는 산악회를 따라다니고 힘들게 걷고 먹고 였는데 나이가 들어가서 그런지 느리게 걷고 느리게 행동이
익숙해져가는 요즘..


울팀이 좋아하는 마카호박잎쌈밥  여름철에 쉬지 않고 좋다. 스텐락 도시락통에 예쁘게 셋팅~~♡
마카쌈짱하나만 있으면 쌈밥완료~~
뭐든지 단순하고 간단하게 즐기는 삶..
꾸밈없는 인생이다.


오늘은 힐링산행
등산도 안하고
암벽도 안하고
먹으멍 쉬멍 마시멍

바람막이 치고 흐른 물소리들으며
계곡물에 빠진 구름한조각을 넣고
장수막걸리 한사발 이어도사랑 어이어이~

캄보디아표 상황버섯물도 한잔 ..모두 건강해지는 느낌으로..



가재는 게편

일급수에서 자란다는 가재를 잡다.
관악산에는 가재가 많네요~~

바람막이 줄에 앉은 고추잠자리 모델 해주었어요~~
가을아 빠랑와~~이 언니 숨넘어 간다뉘~^~*

등짝이 따듯한 바위에 누워 자연바람 맞으며 한숨잤다.
피로가 싸악 가시는 듯한 자연인의 삶의 향기

두다리 11번버스로 걷고 타고 걷고를 하며 어둑해지는 밤하늘을 벗삼고 집으로 향하는길 하늘은 예뻣다.
갤럭시 노트7으로 담아본 관악산 계곡의 가을~♡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베짱이 2016.08.23 11:35 신고

    우왕.. 사진이 완전 전문가시네요.

    특히 도토리의 앙증 맞음과.....

    막거리 그릇에 손잡이가 ... 문화충격을 많이 받고 갑니다. ㅋㅋㅋ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저녁노을* 2016.08.24 04:48 신고

    와우...힐링 제대로 하시고 오셨군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다이어트X 2016.08.24 09:02 신고

    가재를 정말 오랜만에 보네요~!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영도나그네 2016.08.25 16:14 신고

    모처럼 무더위를 피해 관악산 계곡에서 피서겸
    힐링을 즐기시고 오셨군요..
    관악산 계곡은 아직도 오염되지 않은 1급수 계곡물
    같아 다행이구요..

    언제나 건강하고 행복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드래곤포토 2016.08.31 11:28 신고

    관악산 계곡에서 힐링하셧네요
    갤럭시노트7의 카메라 화질이 대단하네요
    8월 마무리 잘하세요^^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Deborah 2016.10.12 12:33 신고

    어머나..정말 예쁜 사진들이 가득하네요. 오랜만에 들립니다. 잘 지내셨죠?

밤새 준비하고 새벽 4시 기상 차한대로 시간 되는 사람들끼리 여행 서해바다를 건너며 뒷자석에서 담은 서해대교 한컷과 
전주현대옥 전주 끓이는 식 콩나물국밥 한그릇이 주는 든든한 아침


자욱했던 안개로 인해  눈 앞에 펼쳐진 사고 모습도 보고 정신 바짝 들게 해준 이른 아침 ~~


태안 학암포 해안도로 길에는 백일홍이 줄을 이어 피어있고, 한낮의 열기가 뜨거웠다.
구례포 해수욕장 도착후 3분 OK텐트를 치고 어프로치 짧은 등산후 해벽운동시작이다.



운동마니아들을 담아내는 난 찍사



며느리밥풀꽃이라 배웠는데 맞는걸까? 의문심을 뒤로 하고 꽃과의 이별시간..




이곳에서 군시절을 보낸 포그니씨의 열변을 들으며 옥빛 바다를 보는 향기로운 학암포..


기암괴석들의 거칠고 빛나고 예쁜모습

 

걷는 길에서 만난 옥빛 바다.
학암포(鶴岩浦) 유래
학암포는 원래 분점이란 이름으로 널리 알려졌던 곳이다 
분점이란 근세조선 중엽에 이곳에서 질그릇을 만들어 중국에 수출하고 내수로 붐빈데서 연유된 명칭이다
그리고 해수욕장개장(68.7.27)과 함께 학암포란 이름으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는데 이 학암(鶴岩)이란 명칭은 분점도의 용낭굴 위에 있는
바위가 학처럼 생겼다하여 학바위라 하는데
한자표기로 학암이 되었다한다.
 


 

 

12개의 루트중 학암포 개념도 코스  1.2.3.4.10 

 

 1번코스

 곰소가는 길

 5.8 

 12m

 퀵드로4개

 허영철

 페이스

 2번코스

 심바의 꿈

 5.9  

 15m 

 퀵드로4개

 백창기

 페이스

 3번코스

 봔트2003

 5.10a  

 15m

 퀵드로5개

 김덕영

 페이스

 4번코스

 푸른하늘

 5.10c  

 15m

 퀵드로7개

 엄기준

 오버행페이스

 10번코스

 바람소리

 5.10c    

 10m

 퀵드로4개

 김진호

 오버행크랙11

12개의 루트중 5개의 코스에서 오르락 내리락 한코스당 3회씩 올랐다.


3번 코스 봔트2003  5.10a 15m 의 바위를 첫 스타트로 시작이다.




4. 푸른하늘 5.10C 15m 오버행 페이스





1번 곰소가는길  5.8   12m    



 여러각도로 찍어본 우리들모습 사진놀이는 언제나 재미있다.


럭셔리 바다 낚시배



해벽하다 더워서 수영

수영후  10번코스  바람소리  5.10c   10m  오버행 크랙11운동을 끝으로 해벽 안녕이다.



구례포해수욕장 캠핑장에서 꿀맛같았던 삼겹살구이..맛있는 점심시간
산악인 점심식사 도시락으로 국물이 흐르지 않아 좋은 포스코 정품 스텐사각찬합 있으면 접시 NO,  먹고 난후
뚜껑만 닫으면 정리 끝...!!


갑장친구가 수영으로 잡아온 물미역과 고동은 맥주병인 내게는 신선한 충격이었다.
급 멋지게 보인 물개 조오련을 닮은 듯한 갑장친구~~



구례포 해수욕장의 초저녁풍경 갤럭시 노트3로 담은 낙조

낙조/하누리
낚시하던이도 수영하던 이도
모두 캠핑장으로 ㄸㅓ난 그곳
저녁노을 붉게 아름담게
조용히 느껴보는 바닷가 풍경
셧터소리만 요란하다.

DSLR500D 망원렌즈로 담은 구례포 해수욕장 낙조



말로 표현 할 수 없을 정도로 아름다웠던 바닷가 풍경..


캠핑장의 열기가 오후 5시가 넘어도 뜨거웠다.
캄캄한 저녁시간 랜턴으로 불을 밝히고 모기에게 피를 나눠 주며 옻이 오를까?를 걱정 하며 옻닭 먹는 재미 ~~

이른아침 거미와 인사.
아침 일찍일어나 설겆이하고 밥하고 3년간 항아리속에 된장박이 해둔 마카된장으로 암벽팀에게 아침식사 대접
같이 건강해지는 느낌..마카 이렇게 드시고 건강한 봄,여름,가을, 겨울 나세요 ^^

8월 5일에서 7일까지 축제 기간이었다는데 거북둥둥섬이 대상수상을 했다는 기사를 접한다.
모르고 지나가는 것들도 많고, 요지경 세상속을 잠시 벗어나 새로운 세상을 들여다 보는 재미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잠시들러 보게된
신두리 해안사구 모래사막에서 바다물고기 모래작품을 보며 맛있다, 시원하다라는 느낌을 받는다.


 

꽉막힌 금천교를 뚫고 서울이다그램을 외치며 집으로 안전하게 귀가 우리들의 1박 2일은 아름다웠노라고~~
또 기록을 하며 이틀을 떠나 보낸다.

해벽장소

캠핑장소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드래곤포토 2016.08.15 11:58 신고

    바닷가의 기암괴석을 오르는 묘미가 있겠네요
    멋진 1박2일 보내셨네요 ^^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다이어트X 2016.08.18 07:18 신고

    멋진 여행이군요!
    덕분에 좋은 구경하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