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일시: 2010. 01.09

산행장소: 이말산시작- 향로봉, 비봉, 사모바위- 삼천사하산

산행참석자: 카페지기님, 산사람대장님, 알흠이

 

산행을 시작하고   겨울산행은 첨인지라 너무 설레여서 밤새 잠을 설쳤내요~

눈이 한방구리 쌓여서 뽀드득 소리를 내며 걸었던 산속풍경은 환상이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3호선 구파발역출발 이말산으로 고고씽~~`하여 삼천사쪽으로 내려왔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처음 해보는 겨울산행이라 무척이나 힘이들었지만 흥미로웠다.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완전 헥헥 헉헉..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대장님이 담아준 기념사진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내눈 앞에 펼쳐진 높다란 세상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워킹 산사람대장님과 기념사진 담아보고..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겨울산행의 묘미에 폭 빠졌다.

 

SONY | DSC-W70 | Normal program

 

신발에 감은 체인이 눈쌓인 길을 미끄럽지 않게 잘 인도해주었고,

회사와 집만 왔다갔다 하다 맞은 또 다른세상에 가슴설레인날..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비봉에서 한컷..

 이말산-응봉능선-비봉능선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반팔입고 올라온 외국인 등산객을 보고 너무 멋져서 excellent라고 해주니 좋다고 하더군요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겨울의 멋 고드름 어릴적 보았던 길다란 고드름도 맘껏 눈으로 익히고 ~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하산후 대장님과 기념샷 담아보았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처음 홀로 남편이 아닌 다른 산악대장님과의 산행을 무사히 하고 왔다고 남편이 한잔 사줬다.

산에 매력에 급 빠질것 같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처음 카페에서 등산후 시산제 지내는 모습을 보게 되었다.

집에서 지내는 제사 이외의 새로운 세상에 눈을 뜬다.

집 회사 밖에 몰랐던 내게 새로운 삶을 하나 하나 배워 가는 즐거웠던 3개월 중의 한 일부분을 기록한다.

 

 블로그를 몰랐었다. 아마도 수많은 사람이 블로그를 모를것이다.

싸이월드를 했던 그 시절 사진이 너무 작게 들어가서 블로그로 이사를 했던 나.. 새내기 블로그 아카데미에서 교육을 받고 블로그 기능들을 익혔다.

더 이상 바라는 것도 없고 내 삶을 기록하며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01234

   

빙그레대장님,산나무대장님,축성산대장님 삐삐언니,하늘언니,소리님 모두 잘 계시죠?

봄에나 뵐수 있겠네요~~

함께했던 추억을 떠올리며 이곳 티스토리로 이사를 합니다.

추억이사..

 

  

 

  

 산행후 내려와 첨으로 시산제  참여해본 행사다..

산우님들의 산행 무사 무탈을 기원하며 돼지 머리 올리고 시산제를 지냈다.

 

 

 

 

 

 

 

 

 산우님들과 윷놀이 암벽팀과 워킹팀 즐거운 시간이었다.

 

  행사 준비하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다음산행때 만나요 ~~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2012.03.24 22:25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3.10.07 20:58 신고

      언제 이곳 까지 왕림을...
      다음에 더 많은 산행사진이 있는데 가져 오지 못하고 그냥 나두었네요~~
      다시 하나 하나 만들어 볼래요 ^^


 

백운산장 옆에서 비박을 대장님과 나 남편과 셋이서 이른 아침 일찍 산우님들과 만나 암벽을 하기 위함..

 

 

이곳에서 뻥 둟린 천막만 치고 코로 숨쉬며 자고 일어 났다.

살아 있구나 ~~자연의 향기에 취한다.

 

 

검악B오르기전 운무언니와 기념샷.. 

 

 무전기 테스트중

  

 

 안전장비 차기

 

                                                                                              대장님의 리딩하에 슬랩코스오르기

 

 

 

 

 

 

 

 

 

 

 

 

우리의 멋진 모습을 담아주시는 영상담당 스파이더선배님

 

 

 

 

 

 운무언니두 출발

 

 

 

  

 나를 위해 3번째로 오른 남편

 

 

 

 

 

 

 

 

                                                                                                         난 반칙을 했다.

도저히 안되서 시간절약 바위잡고 오르기~

 

무서워서 무릎이 안펴진다, 옆에선 선배님이 알흠아 다리를 쭉펴, 뭐 어쩌구 저쩌구를 해주시는데
들리기는 하는데 몸과 귓속에서 울림이 따로 논다.

줄이 느슨해지는 순간 놀라서 잡을 거 찾는데 밑에서는 선배님들이 웃고 계신다. ㅡㅡ^ 

 

 

항상 나는 저만치 떨어져서 줄에 매달려 있다.
사진은 최대한 멋지게 찍어 달라고 조른다. ㅎㅎ

성우氏도 출발  슬랩코스

   

 

  

성우씨가 올라오고 확보줄 거는 중


 

갑자기 안개가 깔린다. 산아래 풍경이 하나도 안보이기 시작..

  반대편 바위에서 워킹등산객이 손을흔들어 주었다.
멋져요 소리가 들린다.

 

 

 다음사람 올려 주는 빌레이법 설명중..

 

 난  파란점퍼의 대 선배님처럼 암벽사진 잘찍는 사람이 되고 싶다.
선배님은 내게 많은걸 가르쳐 주시고 수시로 좋은정보도 공유를 해주신다.
고맙습니다.. 존경합니다. ^^

 다들 잘 계시나요? 괜시리 오래전 사진을 올리며 궁금하네요 ~~^^

 

 

 

 

 

 

 

 

 

 

 

  

  

 

 

 

 

                                                                                                             볼트따기 코스

 

 

 

 

 

 

 

 

  

  

  

   

  

 

                                                                                   요기서 부터는 일반릿지로 인수봉정상 오르기

 

 

                                     

  

   

  

 

                                    

인수봉정상에서 참새를 만났다.

조금 있음 오버하강을 해야 하는대 겁이났다.

참새와 대화하기

이 쌀쌀한 날씨에 참새야 너는 안춥니?

우리 모두 안전하게 하강할수 있게 도와줄래~~

  

 

공중에 떠서 조금씩 조금씩 내려 가는 기분

하늘을 나는 느낌~~짱

 

                                                                   함께하신 산우님 고생 많으셨습니다.

쌀쌀한 날씨속에 바위에 매달려 열심히 운동후 안전하게 하강할수 있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남편과 함께한 암벽

좋은 추억 만들어 주셔서 감사해요^^

 다음산행때 만나요 좋은 하루 되세요 ^^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2012.03.14 21:49

    비밀댓글입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2012.03.30 16:39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05.21 14:18 신고

      더 많이 무거운 분들도 올라 가신다는요..
      그냥 한번 내친김에 배워보셔요 ^^

 

 5월5일 어린이날 남편은 나를 위한답시고 산으로 바우로 델꼬 출발...

장작 6시간을 바우에서 사투를 벌이고 하산했다.

새로운 나의 모습을 발견 참으로 가슴뿌듯한 날이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그냥 이렇게 돌산을 오르는 것만도 힘든데 바위를 탄단다.

안전기저귀, 하네스라는 이름을 가지고 있다.

안전장비를 연결해주는 역활을 한다.

경치는 시원하고 멋졌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무슨얘기를 했었을까?
웃는 걸 보면 좋은얘기..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높다란 바우에 피어있는 진달래 이제 막 피기 시작한듯하다.

 잡을때가 없는 곳을 오를때가 힘들다..

무거워진 궁뎅이 탓만 하며 남편이 받쳐줘서 올라갔당..ㅋㅋㅋ

끈기가 없는 내게 안한다고 할까봐 남편은 연신 잘한다 잘한다를 외쳐 주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빠딱선 바위를 오르라고 한다.
줄이 있어서 절대 안떨어진다고 하는데 경험전이기 때문에 그런지 무서웠다.
다리는 후들거리고, 몸은 말을 안듣고 ㅎㅎ
잡히는 것만 있으면 힘으로 오를수 있는 곳이다.

 

 

천사언니와 휴식중 5분간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바위를 잡고 뒤를 돌아서 바위의 길을 따라 짧은 하강의 스릴을 맛보았다.

 

 

 

바위를 타려면 음식을 많이 못먹는다고,

천사언니가 가져온 떡 한개로 끼니를 채우고 등반을 시작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열심히 사시는 사람들과 돈도 안드는 저렴한 산행

눈이 즐겁고, 귀가 즐거운 온몸 운동으로 살은 골고루 빠진다.. ㅎㅎ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멋진바위를 배경으로 기념사진 한컷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남편의 리딩으로 줄을 걸고 올라가보는 높은 고지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남편과 나는 산울림산악카페에 회원이다.

이곳에서 남편과 젊고 건강하게 부부애를 돈독시키며 산행의 재미를 느껴본다.

늘상 혼자였던 내게 찾아온 꿈 같은 삶.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조금만 가면 백운대라고 우리 은뚜기가 바위를 전전해서 백운대 왔다고 기특하다고..

오빠말 잘 듣고 따라 와주어 고맙다고 남편은 그렇게 내게 용기를 주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백운대를 바위로 오르니 그 또한 색다른 묘미가 있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하누리는 사진 찍는 걸 좋아해요.

내가 찍은 멋진 하늘 계곡으로 내려와서

이렇게 멋진 하늘 사진 하나 건졌네요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석가탄신일에 태어난 나.

매년 달았던 연등 올해도 무사 무탈하게

남편이 산행할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산행후 팔경정에서 뒤풀이로 마신 맥주 한잔이 꿀맛 같았다.

더덕무침 아삭 아삭 새콤달콤 무지하게 맛있었다
.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운동하고 먹는 시원한 맥주가 달달했다.

간단하게 살안찌는 음식으로 보양하고 귀가..

오늘 하루도 안산 즐산,, 행복했습니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860 IS

 

빠가매운탕 운탕에 두부가 

전문매운탕집하고는 차원이 조금 다른 매운탕 맛은 있었다.

두부를 하나 건져 덕무침한개와 배추김치로 먹는 맛도 캬...  쇠주일잔...

 

 

 

해물파전" 해물듬뿍"

 

 

 어르신들 때문에 2차 불광동 먹자골목 주변에

세발낙지& 낙지탕, 낙지육회

저렴한 회비로 일만원씩 걷어서 이렇게 맛나게 먹고 하루 마무리를 했습니다.

당신과 함께해서 행복했습니다.

앞으로도 쭈욱~~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