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클라이밍동호회 한상훈씨 등이 2002년 개척 98년 인도 탈레이사가르 북벽등반중 숨진 대전출신클라이머고 신상민씨를 기리고,

자신의 등반 열정 '어느 등반가의 꿈'이라 명명하였다




 

 

 

 

 

 

 

출발지점은 양호한홀드가 연속적으로 이어진다.

3번 볼트를 지나면서 오른쪽에 있는 바위날개를 이용해 올라야 한다.

난이도5.10b급. 마지막 종료지점 쌍볼트가 설치되어 있다

 

 

 

 

 

 

2피치 짧은직벽을 넘어 몇개의 작은 피너클을 지나야 한다. 어렵지 않게 지나 로프의 유통이 잘되지 않고 의사소통이 잘되지 않는다.

역시 종료지점 쌍볼트가 설치되어 있다

 

 

 

 

 

 

 

 

 

 

 

 

 

 

 

 

3피치 약 30m 직벽으로 총 볼트 7개 설치되어 4번 볼트와 5번 볼트 사이가 고빗사이로 난이도 5.11급과 인공등반 구간인데 슬링이 걸려있다.

 오른쪽 날개홀드를 이용하는 것이 등반의 관건이다.

 

 

4피치 쉽게 지나는 암릉구간 로프유통에 주의 쌍볼트 직전에서 뜀 바위도 넘고 피치 종료!

 

 

 

 

5피치

전체구간중 가장 어려운 피치 시작점 3번 볼트와 4번 볼트를 지나는 것이 관건이다.

난이도 5.11b급인데 볼트에 슬링이 걸려있어 인공등반을 할수있다.

6번 볼트를 지나면 양호한클랙이 이어진다. 총 30m 등반 후 피치 종료!

 

 

 

 

 

 

 

6피치

걸어가는 암릉구간. 암릉이 끝나는 지점에 이르면 작은 나무 한그루 있다. 등반종료 지점에서 동쪽 주황색지붕이 보이는 마을 8시방향 으로 약 10m 가량 내려서면 굵은소나무가 있다.

로프 2동 연결해 2회 하강해도 되지만 주변잡목이 많아 회수가 여의치 않다.

60m 로프 1동으로 3회 하강이 수월하다. [2회에 60m 두동 연결하강]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