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메인에 뜬 사진] 사랑은 보다듬어 주는 거랍니다.

남자들의 약속/이정인

 

남자가 셋이나 되는 집에서 하나뿐인 여자 마음을 몰라준다고 엄마가 집을 나갔다.

쓰레기 버리러 나간 엄마가 들어오지 않았다.

엄마가 잘 가는 운동장에도 없고

길 건너 공원을 샅샅이 찾아도 없다.

나는 쿵쿵거리는 가슴으로 다리 밑에도 살펴 보았지만 그림자도 보이지 않았다.

 

집이 발칵 뒤집힌 줄도 모르고 새벽에에 돌아온 엄마..

차안에서 음악 듣다 그만 잠들었단다.

 

엄마 앞에서 남자끼리 약속했다.

양말 세탁기에 골인하기

자기 이불 자기가 개기

신발 얌전히 벗어 놓기

튀지 않게 오줌누고 물 꼭 내리기

밥 차릴 때 숟가락 놓기..

손꼽아 보니

어려운 일 한가지도 없다.

 

6학년 국어 2학기 교재에 나오는 시..

웃음도 흐르고 괜히 엄마께 미안하기도 하고라는  조카의 카톡에 올려 진 글을 옮겨 담았습니다.

사랑이 무엇인가요..?

라는 생각이 드는 아침입니다.

돈으로도 살수 없는 것이 진정한 사랑입니다.

서로 없는 부분을 채워 주며 아름다운 사랑을 하시기 바라며..

 

'세상이 나에게 가르쳐준 비밀하나,

상처가 없는 사람은 없다. 그저

덜아픈 사람이 더 아픈 사람을 안아주는 것이다.

'☏ 일탈 > Written in picture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 친절이 가져온 행운  (0) 2016.06.13
평생 간직할 멋진 말  (10) 2013.02.01
덜컹대는 가슴소리  (3) 2013.01.21
남자들의 약속/이정인  (6) 2012.07.14
1000 억짜리의 강의  (4) 2012.07.14
사랑  (10) 2012.05.10
여자는 나이와 함께 아름다워 진다.  (2) 2012.05.10
인생  (2) 2012.05.10
어른이 된다고 해서..  (0) 2012.05.10
Mary Jane Q Cross/봄날에  (7) 2012.04.17
밥따로 물따로 식사법  (2) 2012.03.23
Posted by 하 누리 트랙백 0 : 댓글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김 또깡 2012.07.14 18:02

    마음이 편하면 어려운 일은 결코 없지요.
    좋은 글 잘 접하고 갑니다.
    주말 저녁 잘 보내세요.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07.16 09:14 신고

      항상 감사합니다.
      비가 많이 내렸는데요, 피해는 없으셨는지요..
      건강관리 잘 하시고 행복한 한주 보내세요 ^^

  2. addr | edit/del | reply 2012.07.16 00:45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2.07.16 09:12 신고

      넵 덕분에요..
      친정집에가서 으샤 으샤 하고 왔어요..
      부모님 한태 재롱떨기도 어려워요 ㅎㅎㅎ
      한주도 건강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날 되세요 ^^

  3. addr | edit/del | reply 2012.07.16 09:24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하 누리 2015.12.27 01:29 신고

      오매나 이글을 이제 봤네요
      저두 가끔 받아요 흑흑..
      그러면 그런대로 그러던가 말던가~~